2018.05.16 (수)

  • -동두천 22.4℃
  • -강릉 24.3℃
  • 연무서울 24.8℃
  • 흐림대전 24.1℃
  • 흐림대구 23.8℃
  • 구름많음울산 22.4℃
  • 구름많음광주 23.5℃
  • 흐림부산 21.2℃
  • -고창 22.9℃
  • 구름많음제주 23.8℃
  • -강화 24.0℃
  • -보은 21.7℃
  • -금산 22.5℃
  • -강진군 21.3℃
  • -경주시 22.3℃
  • -거제 21.5℃
기상청 제공

사회

가정을 지켜주는 암보험, 꿀팁 알아보기

 

(조세금융신문=유정현 기자) 암보험은 막대한 치료비가 드는 암질환을 종합적으로 보장받을 수 있는 생명보험상품의 하나이다. 이 보험의 피보험자는 본인 뿐 아니라 배우자나 자녀도 종피보험자가 될 수 있기 때문에 일가족 전원을 무진단으로 보장받을 수 있는 보장성 보험이다. 이 보험에서는 암으로 인한 치료비와 입원비 뿐만 아니라 요양급여금 및 사망보험금도 지급한다.

 

암보험 가입 중요성

 

2016년 한국 암치료 보장성 확대 협력단의 암 환자 조사 결과 발표 자료에 따르면 암 환자를 가장 힘들게 하는 요인 중 1위는 경제적 요인으로 37.3%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암 진단을 받은 과거와 치료를 받고 있는 현재의 어려움을 비교해 봤을 때 다른 요인들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감소한 반면 경제적 요인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갱신형 암보험과 비갱신형 암보험

 

암보험은 진단시 받을 수 있는 보장금액이 다른 보험상품에 비해 높은 만큼 내는 보험료가 부담이 된다. 이를 위해 각 보험사에서는 보험료 갱신이 있는 갱신형 암보험 상품과 고정 보험료로 상품을 유지할 수 있는 보험료 갱신 없는 비갱신형 암보험 상품을 만들었다. 갱신형 암보험의 경우 초기 보험료는 비갱신형 암보험에 비해 저렴한 편이지만 계약 시 정한 기간 기준으로 보험료가 갱신된다. 비갱신형 암보험은 초기 보험료 그대로 납입기간까지 동일 금액을 납부하면 되지만 초기 보험료는 갱신형 암보험보다 높다.

 

순수보장형과 만기 환급형

 

만기환급형 암보험은 만기시에 일부 적립된 보험료를 받을 수 있지만 순수보장형 암보험에 비해 납입기간 동안 내는 보험료가 비싸다. 순수보장형 암보험은 만기환급형 암보험과 보장 내용은 동일하지만 만기시 적립된 보험료가 모두 소멸하므로 환급되는 보험료는 없다. 하지만 납입기간의 보험료는 만기환급형 암보험보다는 저렴하다.

 

보장되는 암 종류의 확인

 

보험사별, 상품별로 보장해주는 암의 종류에 차이가 있다. 특히 남성에게서 발병률이 높은 암의 종류와 여성에게서 발병률이 높은 암의 종류가 다르기 때문에 보험에 가입할 때는 자신에게 필요한 보장이 있는지의 유무도 반드시 확인하는 것이 좋다. 이밖에도 가입자의 가족력과 평소 건강관리, 상태 등을 고려해 발병 위험도가 높을 것 같은 암의 보장 부분을 확인해야 한다.

 






배너




배너



[인터뷰]홍기문 파이낸셜데이타시스템 대표 "금융권 IT기반 서비스 강화"
(조세금융신문=윤봉섭 기자) 돈을 버는 것만큼 관리하는 것도 중요한 시대가 됐다. 통화정책에 따른 저금리 시대와 인플레이션, 저출산, 고령화시대가 도래하면서 재산을 얼마만큼 합리적으로 관리하느냐가 주요 관심사다. 이에 따라 소비자들은 다양한 자산관리상품을 찾고, 합리적이고 완벽한 자산관리를 위해 금융권의 자산관리 시스템에 의존하게 된다. 특화된 자산운용시스템을 바탕으로 유가증권업무 전문가 및 IT전문가를 주축으로 한 리딩컴퍼니로 발돋움하고 있는 ㈜파이낸셜데이타시스템(공동대표 홍기문 조동현)을 방문했다. 폭넓은 자산운용 실무경험 전문가들로 구성 2003년 설립된 (주)파이낸셜데이타시스템(이하 FDS)은 자산운용 업무전문가 및 IT전문가를 주축으로 금융기관 및 공공기관 중심의 증권수탁, 증권신탁,사무수탁 등의 금융솔루션 패키지를 개발, 판매하는 금융IT서비스 전문 기업이다. FDS는 자산운용업계 실무경험전문가와 IT분야 기술전문가로 구성된 풍부한 인력리소스가 강점이다. 자산운용업계의 무한 경쟁체계 도래에 따른 경쟁력 있는 솔루션제공과 고객의 요구에 맞는 맞춤형 시스템 공급 및 컨설팅에 주력하고 있다. “이를 토대로, 국내 대부분의 은행, 증권사를 포함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