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5 (화)

  • -동두천 28.2℃
  • -강릉 29.0℃
  • 구름많음서울 27.8℃
  • 구름조금대전 27.9℃
  • 구름조금대구 30.4℃
  • 맑음울산 30.5℃
  • 구름많음광주 29.7℃
  • 맑음부산 23.7℃
  • -고창 27.9℃
  • 구름많음제주 24.4℃
  • -강화 26.7℃
  • -보은 28.7℃
  • -금산 29.6℃
  • -강진군 26.4℃
  • -경주시 31.3℃
  • -거제 26.5℃
기상청 제공

정책

윤석헌 첫 간부회의 일성은 “조직안정”

‘본연 업무’ 재차 강조…신흥국 불안 등 모니터링 강화 당부

 

(조세금융신문=이기욱 기자) 윤석헌 신임 금융감독원장이 금감원의 조직안정을 최우선 과제로 강조했다.

 

윤 원장은 15일 취임 후 첫 간부회의를 개최해 전 임직원이 흔들림 없이 금융감독기관으로서의 본연의 업무에 충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감독기관의 신뢰성은 엄정하고 책임 있는 업무수행을 통해 형성된다는 점도 강조했다.

 

동시에 윤 원장은 타 금융기관과의 관계를 잘 이끌어 금융시장의 발전을 도모하고 금융소비자 보호에도 만전을 기할 것을 부탁했다. 이어 감독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한 유관기관과의 소통과 그 중요성도 언급했다.

 

윤 원장은 “금융감독·검사제재 프로세스 혁신 등 ‘3대TF’와 ‘경영혁신TF’ 등을 당초 계획대로 추진해 금감원이 믿음직한 금융감독기관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구성원 모두의 지혜를 모아 나가자”고 말했다.

 

윤 원장은 거시 건전성 모니터링 강화도 주문했다.

 

내달 미국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에서 정책금리가 인상될 가능성이 높은 가운데, 최근 신흥국을 중심으로 통화 가치가 절하되고 신용부도스와프(CDS) 프리미엄이 큰 폭으로 상승하는 등 금융불안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현재 한국의 경우 양호한 대외건전성, 한반도 지정학적 리스크 완화 등의 영향으로 원화 가치와 CDS 프리미엄 등이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하고 있지만, 신흥국의 금융 불안이 심화될 경우 글로벌 금융시장 불안으로 확산될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윤 원장은 이와 관련 “신흥국의 현황과 금융회사 익스포져(리스크에 노출돼 있는 금액) 등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가계부채와 금융시장 변동성 등 잠재 리스크에 예의주시해야 한다”며 “시장관련 부서와 각 감독국은 금융시장과 금융회사 등에 미칠 파급영향에 철저히 대비해달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인터뷰]홍기문 파이낸셜데이타시스템 대표 "금융권 IT기반 서비스 강화"
(조세금융신문=윤봉섭 기자) 돈을 버는 것만큼 관리하는 것도 중요한 시대가 됐다. 통화정책에 따른 저금리 시대와 인플레이션, 저출산, 고령화시대가 도래하면서 재산을 얼마만큼 합리적으로 관리하느냐가 주요 관심사다. 이에 따라 소비자들은 다양한 자산관리상품을 찾고, 합리적이고 완벽한 자산관리를 위해 금융권의 자산관리 시스템에 의존하게 된다. 특화된 자산운용시스템을 바탕으로 유가증권업무 전문가 및 IT전문가를 주축으로 한 리딩컴퍼니로 발돋움하고 있는 ㈜파이낸셜데이타시스템(공동대표 홍기문 조동현)을 방문했다. 폭넓은 자산운용 실무경험 전문가들로 구성 2003년 설립된 (주)파이낸셜데이타시스템(이하 FDS)은 자산운용 업무전문가 및 IT전문가를 주축으로 금융기관 및 공공기관 중심의 증권수탁, 증권신탁,사무수탁 등의 금융솔루션 패키지를 개발, 판매하는 금융IT서비스 전문 기업이다. FDS는 자산운용업계 실무경험전문가와 IT분야 기술전문가로 구성된 풍부한 인력리소스가 강점이다. 자산운용업계의 무한 경쟁체계 도래에 따른 경쟁력 있는 솔루션제공과 고객의 요구에 맞는 맞춤형 시스템 공급 및 컨설팅에 주력하고 있다. “이를 토대로, 국내 대부분의 은행, 증권사를 포함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