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4 (화)

  • 구름조금동두천 12.5℃
  • 맑음강릉 14.2℃
  • 맑음서울 16.1℃
  • 구름조금대전 13.8℃
  • 맑음대구 16.2℃
  • 구름조금울산 15.3℃
  • 맑음광주 15.4℃
  • 구름많음부산 16.0℃
  • 구름많음고창 12.7℃
  • 맑음제주 17.2℃
  • 맑음강화 13.2℃
  • 구름조금보은 11.3℃
  • 맑음금산 12.2℃
  • 구름조금강진군 13.3℃
  • 맑음경주시 13.8℃
  • 맑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정책

전체기사 보기





[국세청 비록㊴ ]내가 보아온 국세청, 국세청사람들<Ⅷ>
<전편에 이어> (조세금융신문=김종규 논설고문 겸 대기자) 납세자보호위, 부당한 세무조사 견제와 감독 ‘척척’ <上> 세무서장 역량평가제는 2015년부터 시행되고 있다. 임환수 국세청장 때 도입된 이래 세무서장 자리를 따기 위한 개인평가시험이다. 초임 세무서장으로 부임하기 전 단계에서 역량평가시험이 치러진다. 서기관과 부이사관 승진을 꿈꾸는 자가 부담이 될 수 있는 시험이다. 4년째 시행되고 있는 이 시험은 이(李) 아무개 세무서장이 낙방된 사례가 화제가 되기도 했다. 세무서장 역량평가시험이 상당한 심리적 부담감을 주는 것이 사실인 것 같다. 평가시험포기자가 나올 정도이니 말이다. 요즘 국세행정의 화두 중 하나가 납세자의 권리보호문제다. 납세자의 권리보호 장치의 대표적 행정제도가 납세자보호위원회와 납세자보호(담당)관으로 지목할 수 있다. 납세국민의 눈높이에 맞춘 세무행정을 공정·투명하게 운영하기 위해서는 세무조사권 등 과세권한을 엄정하게 행사하는 반면 납세자의 정당한 권리가 보장받을 수 있어야 한다는 김현준 국세청장의 하반기 세정방향의 큰 축과 일치되기 때문이다. 외부위원 위주로 한 납세자보호위원회를 중심으로 국세행정 전반에 대한


배너



세무사회 '케이렙' 전국상업경진대회에서 회계프로그램 우수성 입증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한국세무사회 자격시험회계프로그램인 ‘케이렙(KcLep)’이 국가공인 전산세무회계 전국 상업경진대회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전국 상업계 고등학교 학생들의 ‘도전 한마당’인 제9회 전국상업경진대회가 9월 18일 순천에서 개막해 20일 막을 내렸다. 이번 경진대회에서는 세무실무 등 총 14개 부문의 예선을 통과한 1천600여 명의 학생들이 실무능력을 겨뤘다. 특히 한국세무사회에서 출제에 참여한 ‘세무실무’ 부문에서는 참여 학생중 80%가 한국세무사회 회계프로그램 ‘케이렙(KcLep)’으로 대회에 참여해 회계프로그램의 우수성을 입증했다. 이와함께 한국세무사회는 18·19일 양일에 걸쳐 취업박람회 및 동아리 엑스포 경연장에서 홍보부스도 운영했다.세무사회는 경진대회에 참가한 상업계 특성화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전산세무회계자격시험을 안내하고, 브로슈어, 홍보물, NCS기반 세무·회계 교육 교재를 제공해 높은 인기를 끌었다. 또한, 전산세무회계자격시험과 관련한 설문조사와 더불어 최근 변호사에게 세무대리업무를 전부 허용하기로 한 기획재정부의 입법예고안에 반대하는 국민청원 홍보에도 앞장섰다. 대성여자상업고등학교 송창섭 교사는 “변호사가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