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2 (월)

  • -동두천 -12.4℃
  • -강릉 -7.8℃
  • 맑음서울 -9.1℃
  • 맑음대전 -9.3℃
  • 맑음대구 -6.8℃
  • 맑음울산 -5.5℃
  • 구름많음광주 -5.5℃
  • 맑음부산 -3.5℃
  • -고창 -6.3℃
  • 흐림제주 1.6℃
  • -강화 -11.3℃
  • -보은 -16.2℃
  • -금산 -13.4℃
  • -강진군 -3.0℃
  • -경주시 -6.3℃
  • -거제 -2.5℃
기상청 제공

은행

우리은행, 채용비리 기소 국내 부문장 '직무배제'.

이동연 중소기업그룹 부행장 '대행'

(조세금융신문=박소현 기자) 우리은행이 최근 채용비리 의혹으로 기소된 국내부문장 J씨를 직무에서 배제했다.

 

12일 은행업계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지난 9일 최근 기소된 장 부문장의 거취에 대해 감사·준법·인사 부문 관계자들이 모여서 논의한 결과 J씨를 직무배제 조치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공석이 된 부문장 자리는 이동연 중소기업그룹 부행장이 대행을 맡기로 됐다.

 

앞서 서울북부지검 형사5부는 지난 2일 이광구 전 우리은행장을 비롯해 남기명 전 부문장, J 부문장 등을 업무방해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ㅓ 부문장은 우리은행 채용비리 의혹이 불거진 지난 2016년 당시 HR지원단 단장(상무)을 역임하다가 지난해 말 수석 부행장급인 부문장으로 승진한 바 있다.

 

우리은행은 “J부문장이 기소에는 빠질 것으로 예상해 지난해 말 승진한 것으로 안다”며 “J 부문장이 재판을 성실히 받을 수 있도록 직무 배제했으며 재판 결과를 보고 인사 조치할 계획”이라 설명했다.






배너

SPONSORED



배너